DISTRIBUTION div.

Extra Form
Title 반육심
Artist 윤딴딴
Label 딴딴한피플
Type EP

[비스킷 사운드]20190816_윤딴딴_반육십_cover500.jpg

 

 

싱어송라이터 윤딴딴,
반 육십이 된 그가 지금 들려주고 싶은 이야기.

 

25살, ‘겨울을 걷는다’가 속해있는 앨범 ‘반오십’으로 데뷔한 윤딴딴.
시간은 빠르게 흘러 그는 데뷔 5주년을 맞았고 ‘반육십’이라는 앨범을 들고 왔다.

 

5년 전 그저 밝고 철없던 그는 나이가 들며 세상을 조금씩 알아가고, 조금은 순수함을 잃었고, 강단이 생겼고 예전 같은 해맑은 노래는 덜 써지지만, 이 또한 인생이니라.

 

대신 그는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울고 웃을 추억을 만들었고, 좋은 어른이 되는 방법을 익히고 있고, 인생에 있어 정말 소중한 것이 무엇인가를 천천히 알아가고 있다.

 

2019년, 30대에 입성한 그가 지금 들려주고 싶은 이야기는 무엇일지 15분을 투자해보도록 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