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COGRAPHY

Extra Form
Title 0집 - 그것도 거짓말
Artist 좋아서하는밴드
Label 웨스트브릿지엔터테인먼트
Type 싱글

80995114_1508483885704_1_600x600.JPG

 

 

DESCRIPTION

 

좋아서하는밴드 [0집 - 그것도 거짓말]

 

[그것도 거짓말]

-그것도 거짓말에 대한 짧은 넋두리

겨울을 걷어낸 바람을 피해 잠바를 여미며 생각했다.

흔히들 간절기라고 말하는 봄과 가을에 입는 옷에 대하여.

그렇게도 아끼고 좋아하지만 볕도 몇 번 보지 못하고 다시 옷장 속에 처박히는 그런 존재. 

5번 정도 입고 나갔던 봄옷을, 정확히는 봄 잠바를 다시 옷장에 넣으며 나 또한 생각했다. 

“한두 번 입을 봄옷처럼 그냥 옷장 속에 처박힐까“

이 짧은 메모가 이 노래의 시작이었다. 

무뎌지고 끝내 잊히고, 잠시 반짝였다가 홀로 남는 감정에 나를 대입시켜 보았다. 

 

흔한 사랑 노래들처럼 이 곡도 누군가에게는 이별에 관한 노래로 받아들여질 수도 있겠다.

그래도 이 곡을 그냥 사랑 노래로는 보지 않았으면 한다. 

나 빼고 모두 한 편인 것 같은 날, 한두 번 입을 봄옷 같은 초라함이 나에게 느껴지는 오늘, 그 쓸쓸함을 이 노래에서 찾아줬으면 좋겠다. 

많은 사람들에게 가을은, 설명하기 어려운 외로움을 느끼기에 충분히 좋은 계절임을 안다.

 

나의 짧은 넋두리 같은 이 노래를 여러분에게 들려주고 싶다. 

 

2017.10. 안복진

 

[곁에 있었잖아요]

-김창수(0집 스토리 속 남자 주인공)의 일기.

나는 정말 찌질한 사람이다. 용기내서 잡고 싶은 그녀에게 제대로 된 고백 한 번 못하는 나는 정말 찌질한 사람이다. 유미는 내가 다가가서 잡기에는 너무 멋진 사람이다. 그저 곁에서 바라만 봐도 빛이 나는 멋진 사람이다. 그저 함께 시간을 보낼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나를 행복하게 해주는 사람이다. 하지만… 언젠가는 유미도 사랑하는 사람이 생기고 내 곁을 떠나가겠지. 나 따위가 유미의 발목을 잡으면 안된다. 그렇지만 너무 사랑하는 걸… 언젠가 유미가 내 곁을 떠날 거라 생각하면 그 생각만으로도 가슴이 찢어질 듯 아프다. 

아니다. 그냥 지금으로 만족 하자. 나처럼 무능하고 미래도 없는 사람이 욕심 내서 잡아보려 해봤자 괜히 관계만 어색해지고 지금처럼 편하게 만나지도 못하게 될 테니까. 

신유미… 이름만 불러도 가슴이 벅차 오르는 사람.

김창수… 이름만 불러도 가슴이 답답해지는 사람.

둘은 너무 안 어울린다. 창수야 유미는 너 같은 사람이 잡을 수 있는 사람이 아니야. 포기해…. 포기..하자……

 

[Credits]

*그것도 거짓말 [작사 작곡 안복진 / 편곡 이병훈]

보컬 안복진 / E.P 안복진 / 글로켄슈필 안복진 / 바이올린 심정은 정재진 / 비올라 홍성원 / 첼로 민영애

 

*곁에 있었잖아요 [작사 작곡 손현 / 편곡 이병훈]

보컬 손현 / 드럼 신석철 / E.B 김성수 / SYNTH 이병훈 / A.G 이병훈

All Songs Recorded at Fromcharlie By 이병훈

 

Except.

드럼 녹음 at 스튜디오 파주 by 오영훈, 김형준

스트링 녹음 at CS뮤직앤 스튜디오 by 이경호

 

Mixed at Fromcharlie by 이병훈

Mastered at 소닉코리아 by 전훈

 

Artwork: 안민진

 

매니지먼트: 강준식, 김원중, 이정찬, 이보람, 김은성, 이해

제작: 좋아서하는밴드, 웨스트브릿지 엔터테인먼트

 

LINK

 

http://www.melon.com/album/detail.htm?albumId=101043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