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BUM

 

[크기변환]181220_전자양_미역서핑_cover.jpg

 

여름의 끝을 지난 바다, 누구도 찾지 않는 해변, 하지만 파도는 언제나처럼 넘실대기를 반복할 뿐이었다. 

그 위를 흐느적거리며 부유하고 있는, 끈적끈적하고 물컹물컹한 흑녹색의 괴물체. 한 줄기의 미역이었다.

 

"미역서핑"

 

2017년, 던전의 입구에 들어서던 소음의 왕, 전자양은 기묘한 이벤트 하나를 시작한다. 

일종의 쿠폰 제도인데 '던전 코인'이라는 이름의 금색 스프레이 칠이 된 칩을 공연 때마다 모든 관객들에게 2~3개씩 배포했다. 

이를 지속적으로 발매되던 '던전 Sound' 싱글이나 전자양과 관련된 소품들과 교환할 수 있었고 

던전 코인을 통해서만 입장할 수 있는 공연과 음원 참여 기회 등이 예고되었다. 

이벤트는 당해 11월에 발매된 '던전' 앨범 이후에도 이어져 2018년 6월, 마무리 단계에 이른다. 

'전자양 Workshop'이라는 이름의 싱글 만들기 프로젝트, 

10개의 던전 코인을 필요로 해 최소 4~5번은 공연에 갔을 '프로관객러' 8명이 모였다. 

웨스트브릿지 스튜디오와 당산동의 작업실을 오가며 진행된 워크샵은 

참여자들이 기타, 베이스, 드럼, 퍼커션, 코러스, 효과음 등등의 여러 역할을 나누어 맡으며 진행되었다. 

그 결실이 "미역서핑"이다. (글: 임도현)

 

 

[credit]

 

미역서핑

 

보컬: 전자양

코러스: 이미영, 전자양

기타: 함수린, 작짐비

기타 테크니션: 유정목

베이스: 김민혜, 전솔기

드럼: 차소안, 류지현

신디사이저: 강다혜

퍼커션: 이윤미, 임도현

 

작사, 작곡: 전자양

편곡: 전자양, 유정목, 전솔기, 류지현

레코딩, 믹스, 마스터링: 전자양

커버아트: 작짐비

매니지먼트: 웨스트브릿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