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IST

700.jpg

 

 

Taejun Jo

 

BIOGRAPHY

듣기만 해도 기분 좋고 편안해지는 음악과 의외로 뛰어난 입담으로 지금도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그가 웨스트브릿지와 함께 솔로 뮤지션 '조태준'으로서의 야심찬 시작을 알린다.​


2006년 ‘행복’이라는 타이틀의 1집 앨범을 발표하며  독특하고 위트 있는 가사, 한국인의 정서에 딱 맞는 경쾌하고 중독성 있는 멜로디와 리듬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후 2010년에는 ‘우쿨렐레 피크닉’이라는 팀으로 새로운 매력을 보여주며, 부드럽고 감성 가득한 음악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이들의 등장으로 그야말로 대한민국에 우쿨렐레 열풍이 불어 판매량도 급등하기도 했다. 이후로도 이들만큼 우쿨렐레를 친숙하게 만들어준 팀이 없다는 평을 아직도 듣고 있다.

 

현재는 비틀즈 트리뷰트 밴드로 장기하와 얼굴들의 정중엽, 와이낫의 전상규 등이 함께하고 있는 밴드 ‘타틀즈’와 해변 향기가 물씬 끼쳐오는 듯한 하와이 음악을 선보이는 'TJ&Kekoa'를 통해서도 다양한 음악을 선보이고 있다.

 

음악 뿐만 아니라 뛰어난 입담으로 여러 라디오의 고정 게스트 자리를 지켜왔다. ‘MBC FM 음악도시 성시경입니다’ 등에서 장기 고정 패널을 맡으며 대중적 인기를 구사했고, 지금도 매주 화요일이면 MBC FM 박준형, 정경미의 2시만세’를 통해 그를 만나볼 수 있다.

 

이렇게 다양한 매력으로 오랜 기간 사랑 받아온 그가 데뷔 10년이 넘은 시점에서 처음으로 솔로 뮤지션 조태준으로 거듭난다. ‘조태준이 가장 잘 하는 것’이라고 그가 설명하는 편안하고 나른한 음악을 통해 일상에서 쉽게 놓칠 수 있는 여유를 선사할 예정이다.

데뷔: 2006년 하찌와 TJ 1집 행복